컨텐츠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하단메뉴바로가기
노무사 건강상의 이유로 자진퇴사시 실업급여 문의

안녕하세요

직원중 건강상의 이유로 3개월 동안 치료기간이 필요하여 퇴사 의사를 밝힌 인원이 발생했습니다.
자진퇴사로 신고를 진행하고, 해당인원이 건강상의 이유로 실업급여를 받기 위해서는 휴직 신청이 먼저 이루어져야한다고 하는데, 해당 휴직 신청을 거부해도 사측에서 받는 불이익이 있을까요?

노무사 답변 2개 추천순 최신순
답변

최창국 노무사님 답변입니다.

1. 업무상 재해인 경우에는 근로자가 근로복지공단에 산재신청을 하여 승인이 되면 휴업기간 동안 휴업급여를 지급 받고 되고 이 휴업한 기간은 법적으로 보장이 됩니다.

2. 그러나 업무상 재해가 아닌 근로자 개인 질병의 경우 회사 사규에서 질병 휴직을 의무적으로 부여해 준다고 규정한 경우가 아니면 부여 의무가 없기 때문에 거절할 수 있습니다.

3. 위와 같이 사규에 질병 휴직에 대한 부여 의무 조항이 없는 경우 부여해주지 않아도 되고 이런 연유로 거절한 경우라면 회사에 불이익이 없습니다.

노무

최창국 노무사

후불상담 060-900-0427 빠른상담
전화카드 1688-8856
전화상담 예약카드
근로계약서 근로기준법 부당해고 퇴직금 체불임금
답변

이기쁨 노무사님 답변입니다.

안녕하십니까? 노무사사무소 기쁨 대표노무사 이기쁨입니다.

결론만 말씀드리자면 해당 부분으로는 사업주가 부담하는 별다른 불이익은 없습니다.

감사합니다.

-이기쁨 노무사 드림-

노무

이기쁨 노무사

후불상담 060-900-2697 빠른상담
전화카드 1688-8856
전화상담 예약카드
근로계약서 부당해고 퇴직금 체불임금 인사/노무관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