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바로가기 주메뉴바로가기 하단메뉴바로가기
동료에게 폭행을 당해 전치 8주진단과 수술을 받았습니다.

안녕하세요?

제가 2008년 9월 26일 전 직장 동료에게 상해 폭행을 당해서 우측원위 요골 척골 과 비골골절 전치 8주 3주 진단을 받아 수술을 하였습니다. 

현재는 형사재판에서 4월 24일 선고가 나서 가해자는 징역10개월 집행유예2년을 선고 받았습니다. 5백만원을 공탁하여 집행유예가 나왔습니다. 

민사소송을 진행할려고 하는데 병원비는 250만원정도가 나왔으며, 입원18일에 깁스를 3개월 가량 했으며 핀도 1월 초에 제거했습니다. 현재 오른 손목쪽이라 손목이 저리면서 무거운것을 못들고 움직임도 약간의 장해가 있습니다. 

코는 크게 교정이 필요한거 같지는 않으나 골절로 비중격이 한쪽으로 쏠려 숨쉬는 데 답답합니다.  진단서 비용이 비싸서 아직 후유장해 진단서는 발급받지는 않았습니다. 

저의 직업은 보험설계사로 입원18일에 깁스를 3개월 가량 했으며 핀도 1월 초에 제거했습니다. 직업특성상 유지수당으로 쉬는 동안에도 100~150만원 정도의 월급을 받았습니다. 

민사소송을 진행할려고 하는 어떻게 진행을 하여야 되는지...
그리고 그친구 가해자는 돈이 없다는 핑계로 합의를 해주지는 않았으나 공탁을 400만원 100만원 그리고 병원비도 90만원 낸것을 보면 주위 친척들이 돈을 내준것인지 아니면 돈주는 게 아까워서인지.. 

소송을 진행한다해도 민사는 돈을 못받을수도 있다고 하던데 소송비용은 어떻게 해야 되는지요. 이런일을 처음당해 어떻게 진행을 해야 할지 막막합니다. 
자세한 답변 부탁드리겠습니다.  

수고 하십시요. ^ ^

본 데이터는 로시법률구조재단에서 제공합니다.

변호사 답변 1개 추천순 최신순
답변

희망서포터즈 변호사님 답변입니다.

민사소송을 하시면, 그동안의 치료비와 앞으로 들어갈 치료비, 입원기간 및 깁스한 기간동안의 휴업수당(수당을 지급받았다고 하더라도 청구가 가능합니다), 일시적 혹은 영구적 장애가 남는다면 장애가 제거될 때까지 혹은 정년퇴직시까지의 일실수입, 정신적 위자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상대가 공탁한 500만원이 형사합의금이면, 이는 손해배상액과 별개이므로 위 청구금액에서 공제할 필요가 없습니다. 만약, 상대가 공탁한 500만원이 손해배상액이면, 위 청구금액에서 이를 공제한 후 청구하여야 합니다.

구체적인 금액과 소송절차 등은 보다 세밀한 상담이 필요하며, 교통사고나 의료사고로 인한 손해배상의 경우에는 본인소송을 하는 것이 여러 가지 이유로 다른 소송보다는 쉽지는 않으며 다소 비용이 들더라도 변호사를 선임할 것을 권유드립니다. 승소할 경우 승소금액에 따라 변호사 보수를 돌려 받을 수 있습니다.

유죄판결도 있으니 승소자체는 문제될 것이 없고, 다만 장애등급에 따라 후유장애로 인한 일실수입과 위자료의 액수가 문제될 것입니다.

본 상담은 로시컴법률구조재단을 통한 무료상담으로 상담사례 공개 동의를 거쳐 반영되었습니다.